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News December 06, 2010

 

Article from Korean Times Daily Digital Edition

 

서부장로교회·HMO 의료봉사 북적
유학생·비한인 등 500여 명 혜택

gisa11.JPG

한인교회와 비한인봉사단체가 공동으로 펼친 무료 의료봉사 행사가 성황리에 펼쳐졌다.

미시사가 서부장로교회(담임목사 박헌승)와 봉사단체 HMO(Health Mission Outreach)가 지난 4일 서부장로교회에서 마련한 의료행사엔 유학생 및 한인·비한인 주민 등 남녀노소 500여 명이 몰렸다.

의료보험 가입 여부와 신분 등에 관계없이 누구나 간단한 등록절차만 거치면 검진을 받을 수 있는 이 행사는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진행됐다.

이날 행사엔 HMO의 의사·간호사·자원봉사자 100여 명이 참여해 치과 검진을 비롯해 물리치료, X선 촬영, 가정의 상담 등 지역 주민들을 위해 다양한 분야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했다.

또 서부장로교회 자원봉사자 50여 명도 등록 안내와 통역 등을 맡았으며 교회 측은 이날 행사에 참여한 의료진과 자원봉사자, 환자 및 환자 가족에게 스낵과 음료를 제공했다. 교회 측은 대기자들의 지루함을 달래주기 위해 오전에는 영화상영과 문화공연을 하기도 했다.

서부장로교회는 2개월 전 HMO와 접촉,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 HMO와의 인연은 서부장로교회에 출석하는 임승완씨를 통해서 맺어졌다. 임씨는 평소 친분이 있던 의사를 통해 HMO에 대해 알게 된 후 이 같은 행사를 추진했다.

임태호(2008년 별세) 전 한인양자회장의 차남이자 약품회사 대표인 임승완씨는 “우리 주변엔 의료보험 혜택을 받지 못하는 저소득층 주민들이 적지 않다”며 “의료행사를 통해 이웃사랑과 나눔을 실천하고 싶었다”고 동기를 밝혔다.

HMO의 디렉터 중 한 명인 필립 성씨에 따르면 HMO는 2년 전 의료계 종사자들을 중심으로 결성된 비영리 의료봉사단체다. 현직 의사·간호사들이 자원봉사자로 단체 일에 참여하고 있으며 활동비용은 봉사자들이 주머니를 털어 마련한 자금과 일부 후원금으로 해결한다. 국내뿐만 아니라 파라과이와 브라질에서도 의료봉사 활동을 했다.

디렉터 성씨는 “등록 시 환자들의 간단한 신상정보를 기록하고 사진을 촬영하지만 이는 자체보관용”이라며 “환자정보는 절대로 외부에 공개하지 않기 때문에 누구나 안심하고 검진을 받을 수 있다”고 강조했다.

행사 자원봉사자로 나선 서부장로교회의 최천홍 집사는 “처음 해보는 행사라 약간의 혼선이 빚어지고 작은 실수도 있었지만 준비과정에서 나름대로 노하우가 쌓였다”며 “지역 주민들을 위해 앞으로 지속적으로 행사를 치를 계획”이라고 말했다.



유지훈
발행일 : 2010.12.06

 

 

Unofficial Translation

 

The Korean community and the non-korean volunteering community created a very sucessful free medical session(event)

 

The session(event) created by Mississauga's Westside Presbyterian Church and the organization, Health Mission Outreach brought together over 500 people, korean, non-korean, male or female, young and old.

 

The session went from 9am to 5pm. After a simple registration, anyone could get examined and treated regardless of if they had medal insurance.

 

Over 100 Dentists, Nurses and volunteers came to perform various treatments such as Dentistry, Chiropratic treatment and x- rays for the local residants of Mississauga.

 

Over 50 volunteers from the church came to translate, guide and provide snacks and refreshments. They also played films in the morning to provide entertainment for the patients.

 

The Westside Presbyterian Church contacted HMO through Sung Wan Lim two months ago and together they prepared this event. Mr. Lim found out about HMO though a close friend who is a doctor.

 

Mr Lim said "There are many people who do not have insurance and not enough money to have medical opportunities such as this. Through this event, I wanted to share neighbourly love with our people."

 

According to Mr. Phillip Sung, the director of HMO, the organzation was founded by a collection of medical specialists. The doctors and nurses in HMO are all volunteers and the expenses involved with the treatments and events come out of their own pockets or from donations. HMO has also taken missions out of the country to places such as Brazil and Paraguay.

 

Mr. Sung said "The registration asks for simple information and a brief medical history. The information is kept private and is for HMO records only and therefore the patients can rest assured and have their treatments."

 

A volunteer from the church, ChunHong Choi, said "this was the first time having this type of event at the church, and there were a few rough times and mistakes but as time went by, we found tips and tricks to make things run smoothly. I hope to continue to have these events for the local residents in Mississauga."

 

    

HMO Links

_____________

HMO Blog

 

 

_____________

 

HMO Email Logon Link
HMO Privacy Policy
© Copyright 2009 Health Mission Outreach